그만이 미처 링블로그에 담지 못한 자료입니다. 참고삼아 펌질해왔습니다. 다들 요약 정도만 해놓았더라구요. 저와 함께 눈 여겨볼 내용에 줄 긋고 두꺼운 글씨로 표현하며 읽어보시죠.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TV는 절대군주, 인터넷은 실세, 신문의 낙향, 라디오와 잡지의 생존력을 확인시켜주었다고 볼 수 있겠네요.

*원래 제목에 붙였던 '신문의 종말'이란 부제는 지웠습니다. 너무 자극적이군요. 사실도 아니고. ^^


(서울=뉴스와이어) 2009년 10월 21일 -- 한국광고주협회(회장 李淳東)는 10월 21일 오후2시 조선호텔에서 개최된 ‘2009한국광고주대회’ 미디어전략 특별세미나에서 ‘2009년 미디어리서치’ 조사결과를 발표하였다. 한국광고주협회는 급변하는 미디어시장과 다매체, 다체널의 환경 안에서 수용자들의 미디어 이용행태에 대한 분석을 통해 효율적인 광고전략 수립을 위한 목적으로 지난 9월 한 달간 전국 10,000명을 대상으로 ‘2009미디어리서치’를 실시하였다. 이번 조사는 전 매체에 걸쳐 최초로 미디어별 영향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했다는 데에 의의가 있다.

조사는 전국 만18세 이상 79세 미만의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95%신뢰도에 표본오차는 ±0.98%이다. 신문, TV, 인터넷, 라디오, 잡지, 모바일 등 대부분의 매체를 대상으로 조사하였으며, 세부적인 조사결과는 다음과 같다.

[미디어 종합 - 일반] 영향력이 큰 매체사 KBS, MBC, 네이버 순

활동시간별 미디어 이용률을 조사한 결과 TV는 평일 저녁시간(93.0%)에, 신문은 기상, 출근, 등교 전(19.3%)에, 인터넷 역시 평일 저녁시간(33.6%)에, 라디오는 출근, 등교, 이동시(21.5%)에 가장 높게 나타났다. 향후 이용량을 지금 보다 늘리겠다는 대답은 인터넷(33.4%)이 가장 높았다.

보도/기사/뉴스를 보기 위해 가장 많이 이용하는 매체는 TV(57.7%), 인터넷(19.8%), 신문(14.8%) 순이었고, 매체사별로는 KBS, MBC(31.0%), 네이버(11.1%), SBS(6.8%), YTN(5.8%), 조선일보(3.1%), 다음(3.0%) 순으로 나타났다. 20대는 네이버(30.7%)가, 20~30대는 MBC, 50대~60대는 KBS가 높게 나타났다.

뉴스이외 정보를 얻는 매체 역시 TV(52.4%), 인터넷(26.4%), 신문(12.8%) 순이었고, 매체사별로는 MBC(25.2%), KBS(24.2%), 네이버(23.8%), 다음(7.0%), SBS(6.7%), 조선일보(2.0%)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20~30대 네이버, 40대 MBC, 50~60대는 KBS가 높게 나타났다.

엔터테인먼트 목적으로 활용하는 매체 역시 TV(60.4%), 인터넷(22.4%), 신문(7.3%) 순이었고, 매체사별로는 MBC(31.3%), KBS(23.9%), SBS(15.5%), 네이버(13.6%), 다음(4.8%), 조선일보(0.5%)로 나타났다.

가장 영향력이 큰 매체사를 묻는 질문에는 KBS, MBC, 네이버, SBS, 조선일보 순이었다.

[신문] 구독률 및 주간 열독률 지속적 하락

신문 구독률은 31.5%로 2001년 51.3%, 2006년 34.8%보다 하락하였다. 신문사별 구독률은 조선, 중앙, 동아 순이었고, 그 다음으로 매일경제, 경향, 한겨레, 한국일보 순으로 집계되었다. 조선일보의 경우 서울(13.6%), 인천(12.8%), 울산(12.6%)에서 높게 조사되었고, 중앙일보는 서울(10.7%), 경기(11.3%)지역에서, 동아일보는 대구(7.1%), 대전(7.1%), 울산(9.0%) 등에서 구독률이 높았다.

신문 주간열독률은 55.8%로 2001년 69.0%, 2006년 60.8%로 2006년보다 5%가량 낮아졌다. 신문사별 열독률은 조선, 중앙, 동아 등의 순으로 집계되었다.

독자가 주로 읽는 기사로, 10대, 20대, 30대는 연예, 오락, 스포츠, 문화면을, 30대, 40대는 스포츠, 주식, 증권, 부동산면을 40대, 50대는 경제일반, 정치, 건강을 주로 보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TV] 채널별 개인 시청률 MBC, KBS, SBS 순

전 국민의 99.3%가 1대 이상의 TV를 보유하고 있었으며, TV시청방식은 케이블TV(83.9%), 위성방송(4.5%), IPTV(3.8%), 지상파TV만(8.7%) 순으로 집계되었다. 디지털TV의 보급률은 37.9%로 나타났으며, 가구별 DMB 보유현황은 DMB폰(47%), 차량용DMB(38.8%) 등으로 높게 나타났다.

방송채널별 개인 시청률(어제 하루 5분 이상, 하나 이상의 TV프로그램을 본 채널)을 조사한 결과 MBC, KBS, SBS, YTN, OCN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채널별 1일 평균시청시간은 KBS, MBC, SBS, YTN의 순으로 조사되었다.

드라마 시청빈도는 주말드라마(66.0%), 월화드라마(64.3%), 수목드라마(51.9%), 일일드라마(48.0%), 아침드라마(30.8%) 순으로, 현재의 드라마 시청률 트렌드를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오락프로의 개인 시청률은 KBS2 해피선데이(42.9%), MBC 무한도전(30.9%), SBS 일요일이좋다(30.8%), KBS2 개그콘서트(26.6%) 등이 높게 나타났다.

[인터넷] 이메일은 한메일, 카페는 네이버, 신뢰도와 영향력도 네이버 압도적

인터넷 이용률은 69.7%로 나타났으며, 18-29세(99.3%), 30대(95.1%), 40대(77.5%)에서 높게 나타났다. 반면 50대의 (56.0%), 60세~79세의 (89.8%)는 인터넷을 전혀 이용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인터넷 시작페이지를 물어본 결과 포탈사이트(96.9%), 개인홈페이지(1.2%), 회사/학교홈페이지(0.6%)로 포탈이 단연 압도적이었다.

주로 이용하는 이메일은 한메일(42.3%), 네이버(40.1%), 주로 이용하는 까페 등의 커뮤니티는 네이버(37.4%), 다음(32.1%) 순으로 나타났다. 가장 신뢰하는 포털사이트는 네이버 (63.3%), 영향력이 큰 포털도 네이버(63.0%), 가장 친근한 포털 역시 네이버(59.3%)로 기타 영역에서도 네이버가 높게 나타났다.

인터넷 쇼핑 경험을 물어본 결과 66.6%가 있다고 응답하였으며, 가장 많이 구매한 물품은 의류(75.8%), 잡화(42.9%), 서적(38.0%), 화장품(24.9%) 순으로 나타났다. 인터넷 쇼핑에 있어 가장 많이 참고하는 정보로는 해당사이트의 사용후기(45.5%)가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쇼핑방식은 해당 사이트로 바로 이동하여 구매한다(51.7%)가 포탈의 검색을 통한 이동(48.3%)보다 높게 나타났다.

인터넷 뉴스 열독 사이트는 네이버(56.1%), 다음(19.9%), 야후(5.4%), 네이트(2.6%) 순으로 집계되었다.

모바일인터넷 사용률은 7%였으며, 개선이 필요한 부분으로 데이터요금의 인하(73.8%)를 들었다. 모바일인터넷을 통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서비스는 정보검색(49.4%)이었으며, 선호하는 모바일 포털은 Nate(36.7%)로 나타났다. 모바일인터넷을 이용하지 않는 이유로는 필요성을 못 느껴서(53.3%), 데이터 요금이 비싸서(41.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라디오] 청취율 28.1%, 선호채널 MBC표준FM, 선호프로그램 ‘지금은 라디오시대’

라디오 청취율(어제 하루 동안 5분 이상, 하나 이상의 라디오 프로그램을 청취한 비율)은 28.1%로 나타났다. 채널별로는 MBC표준FM, SBS파워FM, MBC FM4U, KBS2FM 순으로 나타났다. 가장 좋아하는 채널 또한 MBC표준FM, SBS파워FM, MBC FM4U로 실제 청취하는 채널과 선호하는 채널이 동일했다.

가장 즐겨듣는 프로그램은 MBC표준FM의 지금은 라디오시대(5.4%), 여성시대(5.1%), 싱글벙글쇼(4.7%), SBS파워FM 2시의 컬투쇼(3.8%) 순으로 나타났다.

라디오는 이동중(55.9%)에 많이 듣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정오~오후3시까지(34.2%) 많이 듣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지] 구독률은 3.9%, 좋은생각, 여성중앙, 여성동아 순

잡지 구독률은 3.9%로 매우 낮게 나타났으며, 잡지별 구독률(점유율, n=391)은 좋은생각(11.2%), 여성중앙(10.5%), 여성동아(9.6%), 레이디경향(7.3%) 순으로 여성지의 구독률이 높았다. 한 달 평균 열독률은 22.7%였으며, 주간지(2.5%)보다 월간지(20.3%)가 높았다. 주간지별 열독률은 주간조선, 시사저널, 씨네21, 월간지는 여성중앙, 여성동아, 레이디경향, 주부생활 등이 높게 나타났다.

Writer profile
author image
링블로그 주인장 그만입니다. 그만에 대한 설명은 http://ringblog.net/notice/1237 공지글을 참고하세요. 제 글은 CC가 적용된 글로 출처를 표기하시고 원문을 훼손하지 않은 상태로 퍼가셔도 됩니다. 다만 글은 이후에 계속 수정될 수 있습니다.
2009/10/24 18:01 2009/10/24 18:01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하민혁의 생각

    Tracked from haawoo's me2DAY  삭제

    2009미디어리서치 조사 결과 '신문의 종말' http://is.gd/4z8yU 글의 내용과는 다른 얘긴데, 요즘 보면 '종말'이라는 말이 넘 남용되고 있다는 인상입니다 이러다 '종말'이 '쇠락'과 같은 뜻으로 재정의되는 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2009/10/24 19:31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 627 

카테고리

전체 (1951)
News Ring (644)
Column Ring (295)
Ring Idea (1004)
Ring Blog Net (8)
Scrap BOX(blinded) (0)

달력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그만'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 Supported by TNM
Copyright by 그만 [ http://www.ringblog.ne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