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자가 더 큰 피해를 받는 사회

Ring Idea 2008/02/12 09:23 Posted by 그만
세상을 살다보면 '모나지 않게 살아라'는 당부를 참 많이 듣죠. 아마 저도 많은 이들에게 이런 이야기를 해왔을 거 같습니다. 또는 적어도 '모나지 않게 사는 게 중요하다'는 식의 말을 하기도 했겠죠.

어제 자신이 피해자임을 알면서도 더 큰 피해자가 되는 것을 피하고 싶은 마음에 현실과 타협하는 안타까운 사연을 TV를 통해 목격했습니다. 여성 선수들이 감독이나 코치진에 의해 성행위를 강요받고 이를 털어놓지 못하고 말못할 고민에 빠져 있는 현실말이죠. 이들 선수들은 현실적으로 범죄자를 단죄하기 위해 고발을 감행할 수도 있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오히려 자신에게 되돌아오는 피해가 더 커질 수 있다는 생각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에 빠져있더군요.

일제강점기를 지나자마자 찾아온 미군정 때 '현실적으로 구관이 명관'이라는 명분 때문에 친일인사들을 단죄하지 못하고 사회 각분야에서 그대로 기용해온 우리나라 역사가 통째로 되살아는 것을 느꼈습니다. 현실적으로 일할 수 있는, 도덕성보다는 능력을 우선하는 전반적인 사회 시스템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남을 밟고 올라서려는 이들의 합리화를 도와주죠.

얼마 전 TV 오락 프로그램에서 '강한 자가 살아남는 것이 아니라 살아남은 자가 강한 자'라고 말하는 개그맨 출신 진행자의 말을 들으면서 이 같은 모순된 사회적 합리화를 또 한 번 느꼈습니다. 방청객(음향효과겠지만) 소리가 동감한다는 식으로 '어오~' 하더군요.

영화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에서 여주인공이 친척 오빠에게 성폭행을 당하고 울며 어머니에게 사실을 말하자 어머니는 대뜸 여주인공의 따귀를 때리며 조용할 것을 강요하죠. 어머니는 순간 무슨 생각을 했을까요?

삼성 X-파일 보도를 감행한 기자는 처벌받고 그 안에서 온갖 권모술수를 논의하고 실행에 옮긴 사람들은 제대로 조사조차 받지 않는 상황에서 어느 언론이 다시 이런 대형 비리 사건을 파해치고 싶을까요.

어제 내보낸 칼럼에 대한 의견 하나가 리퍼러에 보였습니다. 이미 피해자가 더 큰 피해자가 되는 상황을 경험한 이들에게 공자왈 맹자왈하는 당위성보다 현실적 타협이 더 큰 가치로 다가올 수 있다는 생각을 한다는 것은 당연하게 보입니다.

최선의 노력을 다해 범인 체포까지 이루었는데도 불구하고 오히려 매도당하는 상황까지 갔으니.. 그 언론 보도들을 접한 각 기업의 책임자들이 잘도 해킹 사실을 공개하고 경찰에 신고하겠습니다. 저 자신조차도, 그때 협박 메일을 받고 추적해서 범인을 신고한 것을 후회하고 있으니 말입니다.
이 분은 이런 일도 겪으셨더군요. 요약하자면 범죄자와의 타협을 거부하고 IP를 추적하면서까지 범죄자를 찾아내 신고해서 범인을 잡았는데도 불구하고 관료주의의 실적 과시로 인해 피해자는 오히려 해킹 방조자 혐의가 씌여져 언론에 의해 뭇매를 맞았다고 하는군요.

현실적으로 이렇게 우리 사회에는 '사실 공개'에 많은 장벽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자기 고백을 한 사람에게 돌을 던지는 세상에서 자기 잘못을 누가 고백하겠습니까. 조용히 있으면 용서가 되는 세상이 더 어이가 없는 것이죠.

종종 영화에서도 '잠자코 있으면 시간이 해결해줄거야'라는 대사가 종종 쓰입니다.

문제는 이러한 덮어두기(사실은폐)로 인한 사회의 기회비용이 정말 만만치 않다는 데 있습니다. 그것을 밝히고 사회에 경종을 울리라고 언론이 있을텐데 요즘은 돈벌이에만 눈이 먼 언론사들을 보면 속만 상합니다.

피해자가 재차 피해를 입는 상황과 '당위성'을 뛰어넘는 '현실'을 부르짖으며 자신의 자랑스러운 행동을 후회하는 상황을 보면서 다시 한 번 '현실의 높은 벽'을 느낍니다. 그럼에도 피해자가 다시 피해를 보지 않기 위해 현실과 타협해야 하는 상황이 정상적이라고 보지는 않습니다.

정작 잘못한 사람에게 쏠려야 할 화살이 엉뚱한 곳에 산발적으로 날아가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

'여자 선수들이 지들이 성공하려고 꼬셨겠지'라는 어이없는 초딩 댓글을 보면서 이래저래 어수선한 하루를 시작합니다.
Writer profile
author image
링블로그 주인장 그만입니다. 그만에 대한 설명은 http://ringblog.net/notice/1237 공지글을 참고하세요. 제 글은 CC가 적용된 글로 출처를 표기하시고 원문을 훼손하지 않은 상태로 퍼가셔도 됩니다. 다만 글은 이후에 계속 수정될 수 있습니다.
2008/02/12 09:23 2008/02/12 09:23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롯데월드 암표 단속 좀 심하군.

    Tracked from [Chul-Story]  삭제

    오늘 롯데 백화점에 들렸는데 지하철에서 백화점으로 들어가는 입구쪽에서 큰 소리가 들렸다. 사람들 끼리 싸우나 하고 그냥 지나가려는데 어떤 사설 경호업체? 직원 같은 사람이 한 아주머니랑 다투고 있었다. 서로 입에 담기 힘든 욕설을 주고 받고 있었는것 같았는데 남자가 뒷짐을 지긴 졌지만 아주머니한테 좀 심한것 같았다. 그래도 보안 같고 그래서 그냥 가려고 했는데 이번에는 지나가던 행인하고 경호업체 직원들하고 언쟁이 벌어졌다. 욕설을 주고 받는 이유가..

    2008/02/12 10:37
1  ... 850 851 852 853 854 855 856 857 858  ... 1951 

카테고리

전체 (1951)
News Ring (644)
Column Ring (295)
Ring Idea (1004)
Ring Blog Net (8)
Scrap BOX(blinded) (0)

달력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그만'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 Supported by TNM
Copyright by 그만 [ http://www.ringblog.ne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