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잡하게 그만이 설명해봤자 눈에 잘 안 들어오실 것이고..

블로거뉴스 개편 소식과 정보를 얻고 싶으시다면 다음의 블로그를 읽어보시는 것이 빠릅니다.

블로거뉴스2.0 설명회 발표 내용 목차[미디어 2.0]
미디어다음 블로거뉴스 운영자이신 고준성 기자님이 발표했던 내용이 다 들어 있습니다.

이 내용을 친절하게 설명해준 세계일보 서명덕 기자의 블로그는 '갈증해소'에 그만이죠.^^

"미디어다음 뉴스, 외부 블로거에게 개방"[서명덕기자의 人터넷세상]

이미 그만이 당시 상황을 열거해봤자 뒷북이니 감상을 써볼까 합니다. 이 글은 사실 어제 썼어야 정상이죠.(그제군요..--)

각론이야 많이들 이야기하실 것 같고 어차피 지금 이야기 해봤자 계속 바뀔 것 같고.. 사실은 고준성기자님의 코드는 그만의 코드와 너무 비슷해서 제가 딱히 지적하거나 건드릴 건 별로 없습니다. ^^

====================>
혼돈의 서막
드디어 혁명의 깃발이 올랐습니다.

드넓은 강호에 뿔뿔이 흩어져 저마다 당파를 형성해온 블로그 고수들이 '천하제일무술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속속 등장할 것 같습니다.

그동안 블로거들은 각자 포스팅 연마에 여념이 없었습니다. 나름대로 곳곳에 뭉쳐져 있는 세력권 안에서 치열한 콘텐츠 경쟁을 벌이고 있었죠. 다음파와 네이버파, 올블파, 오블파, 캐블파.. 등등. 깊은 산속 허연 수염 블로거도 여전히 많았죠.

물론 세력은 네이버파가 제일 우세했습니다만 네이버파는 그 규모가 상당한만큼 내부 분열과 갈등, 무시와 시기, 질투, 무개념이 판을 쳤습니다. 하지만 그 안에서의 파워블로거는 누구도 범접 못할 스토리텔링을 비기로 영역을 다지고 있습니다.

다음은 얼마 전 기존 제도권 기자 사병대(?)을 해체하더니 그들에게 다음 세력권 안에 있는 고수를 발굴하는 역할을 맡기는 결정을 했습니다. 놀랍게도 그들은 황군(제도권 언론)의 정규화된 무술과 달리 취권과 갈짓자 혼합 아웃복싱을 구사하며 이종 격투기를 연마합니다. 그 파괴력은 황군 똘마니들보다 훨씬 강한 것은 말할나위 없죠.

올블파는 길만 닦아 놓고 결투 장소만 마련해 놓은 다음 구경꾼들이 고수들 싸움을 구경하며 몰려들 수 있도록 하는 역할만 합니다. 따라서 이 세력권에는 이미 다음파나 네이버파는 물론 정처 없이 떠돌아다니는 무림 협객과 낭인들이 판을 치고 있습니다. 놀랍게도 그 안에서 질서가 형성되기도 하고 밤낮없이 이어지는 일기토 때문에 구경꾼들이 심심할 날이 없습니다.

이 외에도 나름 이름 좀 날린다는 무림 고수들은 각자의 영역을 지키거나 여러 소수 당파들 사이에서 이름을 날리기 위해 난입해 간판 깨기 대결도 서슴지 않는 이들도 있습니다.

그래도 무림은 점차 커가지만 나름 각 당파의 세력권 안에서 '시끄러운 평온'을 누리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서기 2007년 5월 19일. 매일 펼쳐지게 될 천하제일무술대회가 개최됩니다. 그 주모자는 다음파였으며 그 안의 고수들에게 선공권을 주는 식으로 최소한의 질서를 유지시킨 채 문호를 개방하는 것입니다. 그들은 새로운 질서를 부르짖으며 무림 평정에 대한 속내를 숨긴 채 고수들에게 권력과 재물을 얻을 수 있음을 강조합니다.

다음파의 놀라운 트래픽 생산량을 담 넘어 보며 군침을 삼켜온 떠돌이 협객들도 다음파의 이러한 도전에 흠칫 놀라지만 전열을 가다듬고 있습니다. 대회 상금과 권력이 도전 정신에 불을 붙여주고 있습니다.

이제 5월 19일부터 시작될 천하제일무술대회는 '피가 튀지는 않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각 무림 고수들의 탑 깃발을 쟁취하기 위한 취재권 연마가 시작되고 있습니다.

엄청난 트래픽 높이를 자랑하는 지식산 속에서 거대한 당파 세력으로 아직까지 건재하게 담벼락을 쌓고 있는 네이버파는 다음파를 보며 혀를 끌끌 찹니다. 하지만 내심 다음파에서 산전수전 다 겪은 고수들로부터 어떤 기습을 받을지 몰라 긴장하고 있습니다.

다음파는 사실 호랑이 새끼에게 피묻은 살코기를 던져주는 심정일지 모르겠습니다. 야수성을 드러내도록 하는 훈련을 시키지만 과연 그 살코기를 던져준 다음파 사람은 무사할까요?

거대한 무림이 각자의 담벼락을 허물고 '입담신공'을 펼치며 '취재권법'을 구사하는 강호 고수들이 올바른 세상 정복에 대한 가능성에 눈을 뜨게 되면 과연 '황군'은 무사할 수 있을까요?
서산 노을 너머로 중원에 혁명의 바람이 스산하게 불어오고 있습니다.
============================>

그만은 당.분.간 블로그기자로 활동하기는 힘들겠습니다. ^^;
왜냐구요? 흠.. 딸려요..
2007/04/18 네이버 메인에 링블로그가 걸린다?

수백개의 혁명 깃발 가운데 하나쯤은 그만이 시침질해놓은 것은 아닐까요?ㅋㅋ

Writer profile
author image
링블로그 주인장 그만입니다. 그만에 대한 설명은 http://ringblog.net/notice/1237 공지글을 참고하세요. 제 글은 CC가 적용된 글로 출처를 표기하시고 원문을 훼손하지 않은 상태로 퍼가셔도 됩니다. 다만 글은 이후에 계속 수정될 수 있습니다.
2007/05/05 01:17 2007/05/05 01:17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다음 블로거뉴스 개편설명회에 다녀왔습니다.

    Tracked from 이스트라의 대하빌딩 뒷골목  삭제

    어제 모처럼 사무실에 졸라서 시간을 얻어낸 이스트라 다음 블로거뉴스 개편설명회에 같이 일하는 아기자님과 함께 다녀왔습니다. 다른 분 들처럼 사진도 멋지게 첨부해 가면서 후기를 쓰고 ..

    2007/05/05 06:28
  2. Daum의 UCC 끌어안기 '블로거뉴스 2.0'

    Tracked from 5월의 작은 선인장  삭제

    지난 5월 3일 다음 서초사옥에 많은 기자들과 블로거들이 모였다. 다음 블로거기자단의 폭을 외부블로거까지 확대하는 '블로거뉴스 2.0'의 서비스를 발표하는 날이었기 때문이다. 사실 다음 블..

    2007/05/05 08:15
  3. [후기] 다음 블로거뉴스 개편 설명회

    Tracked from 레인블루 :: 책과 영화와 인터넷이야기  삭제

    목요일 오후에 다음에서 주최하는 블로거뉴스2.0 개편 설명회에 다녀왔습니다. 아래는 내용과 파워블로거 분들의 후기 입니다. 블로거뉴스2.0 설명회 발표 내용 목차미디어다음 뉴스, 외부 블..

    2007/05/05 11:54
  4. 다음의 외부블로그 수용 - 잘 하는 거다.

    Tracked from 블로초의 블로그  삭제

    "미디어다음 뉴스, 외부 블로거에게 개방" 예전에 웹 2.0 컨퍼런스에서 다음이 발표한 블로그 서비스를 보고 온 적이 있었는데 그 때에도 꽤 잘한다 싶었다. 미디어몹을 처음 계획대로 잘 성장..

    2007/05/05 14:01
  5. 시민기자들을 법적 위험에 방치하는 오마이뉴스

    Tracked from 오마이뉴스를 말한다  삭제

    <P align=left><STRONG><FONT size=3>부제: Daum블로거기자,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그리고 법률적 문제</FONT></STRONG></P> <P align=left><STRONG><FONT size=3></FONT></STRONG>&nbsp;</P> <P align=center>&nbsp;</P> <P align=center><A on..

    2007/05/05 23:19
  6. 블로거가 기자일 수 없는 본질적 한계

    Tracked from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삭제

    기사에도 썼지만 블로거(블로기)들을 콘텐츠 생산자로 만들기 위한 노력이 포털을 중심으로 수반되고 있다. 올블로그나 블로그아고라 등도 블로그들의 글을 기술적으로 수집해 '글이 글을 낳..

    2007/05/06 03:33
  7. 블로그 저널리즘? 그런 게 있나요?

    Tracked from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삭제

    블로그를 외신번역 등을 통해 이 땅에 가장 먼저 소개한 사람중 하나로서 요즘 많은 것을 느낀다. 요즘 포털이 새로운 시도를 했다. 자칭 타칭 또는 트래픽과 인용에 있어서 '유명' 블로거들을..

    2007/05/06 03:34
  8. 불로대륙 이야기

    Tracked from 5월의 작은 선인장  삭제

    우리 대륙에는 약 110만 정도의 백성이 존재한다. 호적상으로는 1천만 가까운 인구를 자랑하지만, 대부분은 호적만 만들어 놓고 다른 대륙에서 살거나 우리 대륙에 존재하는 여러 나라에 호적..

    2007/10/02 19:21
  9. 블로그의 도(道)를 구하는 자 intro

    Tracked from 끝없는 평원의 나라로의 여행  삭제

    "봄은 봄이로되 진정한 봄은 아니로구나 (春來不似春)" 가을 초입 낮시간의 햇볕 속에서 가느다랗게 실눈을 뜨고 강호를 둘러보던 스승이 나직한 목소리로 입을 열었다. 그 옆에 두눈을 감은채 바위에 기대어 햇볕을 쬐고 있던 제자가 말을 받았다. "전한시대 흉노의 왕에게 시집가는 궁녀 왕소군이 남긴 싯귀가 아닙니까?" "그렇지. 원래 그녀가 한 말은 '호지(胡地)에 무화(無花)하니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오랑캐 땅에는 꽃이 없으니 봄이 와도 봄 같지 않구..

    2008/10/26 04:53

카테고리

전체 (1951)
News Ring (644)
Column Ring (295)
Ring Idea (1004)
Ring Blog Net (8)
Scrap BOX(blinded) (0)

달력

«   2020/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그만'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 Supported by TNM
Copyright by 그만 [ http://www.ringblog.net ]. All rights reserved.